귀지제거(이물제거)
보통 샤워를 하고 나면 면봉이나 수건으로 귀 청소를 하실 텐데요.
속에서 달그락 거리는 소리가 나거나 귀지가 너무 딱딱하게 굳어 쉽게 제거되지 않게 되면 스스로 해결하고자 무리하게 귀지를 제거하려는 경우가 있는데 오히려 귀지를 더 깊이 밀어넣을 가능성이 있고 귀에 상처가 나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.
이구전색이란
간혹 귀지가 뭉치고 커져서 외이도를 막아버리는 경우가 있는데 이를 이구전색이라고 합니다.
이럴 때는 귀가 꽉 막힌 느낌이 들고, 때로 귀가 아프며, 심한 경우 막힌 쪽의 청력이 떨어지기도 합니다.
이구전색은 어린이나 노인에서 좀 더 흔하게 나타나는데, 이는 이구샘이나 피지샘의 기능이 완전히 발달하지 않거나 노화됐기 때문입니다.
특히 가정간호를 받는 고령환자나, 65세 이상 입원환자에서 자주 발견되므로 관리가 필요합니다.
귀지관리
귀지는 강제로 제거하지 않아도 됩니다.
  • 귀지는 자연스럽게
    귀 밖으로 배출
    이 됩니다.
    자연스럽게 귀지제거 되는 과정
    일반적인 마른귀지는 주무시면서 뒤척이거나 일상생활 중 말을 하거나 음식을 먹는 등 턱관절을 움직이는 과정에서 조금씩 앞으로 밀려나와 자연스럽게 귀지가 제거됩니다. 따라서 마른귀지를 가지고 계시다면 가만히 놔두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.
  • 귀지는 방어
    역할
    을 합니다.
    귀지는 아미노산과 지방산, 병원균에 대항하는 라임소자임과 면역글로불린으로 이뤄져 있고 세균의 피부 침투를 막는 역할을 동시에 하고 있기 때문에 강제로 제거할 필요가 없습니다.
이비인후과 귀지제거 방법
  • 1
    귀지와 환자의 상태를 확인하고 석션(흡입 기구)을 이용하거나 작은 핀셋을 사용하여 제거합니다.
  • 2
    귀지가 딱딱하게 굳거나 뭉쳐졌을 경우 약물을 이용하여 귀지를 녹여 제거하기도 합니다. 상태에 따라 1~2일정도 녹여 빼내기도 합니다.
연령별 올바른 귀지 제거 방법
  • 아이
    자연적으로 떨어져 나오도록 내버려 두는 것이 좋으나 자연적으로 나오지 않는 경우도 있어 가끔씩 병원을 방문하여 관리해주시는 것이 좋습니다.
  • 성인
    아이들에 비해 귀지가 자주 쌓이므로 면봉, 귀이개를 사용해 가끔씩 청소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. 너무 자주 청소를 하게 되면 문제가 되니 주 1회 정도 청소하는 것이 효과적입니다.